초록 

본 연구는 수도권 소재 I 대학교의 인간과 사회 이해 영역의 핵심 교양과목인 <다문화 사회와 공존의 인문학> 수업에 참여한 대학생들의 토론학습을 통해 나타난 상호문화성 함양 경험을 탐색한 사례 연구이다. ‘토론은 개인의 의사소통 능력 신장에 효과적일 뿐만 아니라 차이와 다름을 배우는 활동으로 상호문화성을 습득하는 교육이 될 수 있을 것이다’라는 전제를 두고 강의를 설계하고 연구를 진행하였다. 이에 연구문제를 ‘토론학습에 참여한 대학생의 상호문화성 함양 경험의 의미는 무엇인가?’로 설정하였다. 9명의 학생을 2그룹으로 나누어 FGI를 실시하여 주자료를 수집하였으며 학생들의 토론 소감문, 중간 및 기말 보고서, 수업 관찰일지를 보조 자료로 활용하였다. 자료 분석은 수집한 자료를 귀납적으로 분석하고 이를 상호문화성 측면에서 해석하였다. 연구결과 토론기반 교양 수업에 참여한 경험의 의미는 ‘역지사지 경험을 통한 성찰’, ‘갈등 해결을 통한 공존 모색’, ‘지적 교육을 통한 태도의 변화’로 도출되었다. 본 연구는 토론 수업이 개인의 의사소통역량 신장의 목표를 넘어 ‘차이와 다름’을 긍정적으로 인식함으로써 상호문화성을 함양시킬 수 있는 교육적 가치를 내포하고 있음을 시사하고 있다. 토론 수업의 질적 향상을 위해 체계적 수업 설계, 다양한 의사소통 창구 활용, 토론 주제를 바탕으로 한 협동학습으로의 연계를 제언하였다.


This study explores the experience of cultivating interculturality through discussion learning of college students who participated in “Humanities of Multicultural Society and Coexistence”, a key liberal arts subject in the area of human and social understanding at I University located in the metropolitan area. The lecture was designed and studied on the premise that "discussion is not only effective in enhancing individual communication skills, but also can be an education for learners to acquire interculturality through learning differences and diversity." Accordingly, the research question was set as 'What is the meaning of the intercultural cultivation experience of college students who participated in discussion learning?' Nine students were divided into two groups to collect main data by conducting FGI. The students' discussion statements, intermediate and final reports, and class observation diaries were used as auxiliary data. Data analysis inductively analyzed the collected data and interpreted it in terms of interculturality. As a result of the study, the meaning of participating in discussion-based liberal arts classes was derived as 'reflection through reverse knowledge experience', 'search for coexistence through conflict resolution', and 'change of attitude through intellectual education'. This study suggests that discussion classes contain educational values that can foster interculturality by positively recognizing 'differences and diversity' beyond the goal of enhancing individual communication competencies. In order to improve the quality of discussion classes, it was suggested to systematically design classes, use various communication channels, and link them to cooperative learning based on discussion topics.



키워드

discussion class, liberal arts class, interculturality, multicultural society